타우랑가와 인근 지역에 국내 광관객 몰리며 겨울 방학 특수

편집자 0 40 07.12 07:27

코로나19로 인해 해외 여행을 자제하고 있는 키위들이 타우랑가로 모여들고 있어  베이 오브 플렌티 지역의 관광산업이 되살아나고 있다. 


겨울 방학을 맞아 수천명의 가족단위 휴가객이 베이 오브 플렌티(이하 BOP)에서 여행과 휴식을 즐기고 있으며,  한 숙박업체  정보에 따르면 전년 동기 대비 올 겨울 방학 예약은 거의 19%나 증가했다.


마운트 망가누이 해변의 비치사이드 홀리데이 파크 Mark Hales 매니저는 '방학 기간 동안 모든 예약이 풀부킹 상태다'라고 말했다. 숫자로 보면 전년 6월보다 올해 6월의 방문객이 약 1000명 많았다. 캠핑카를 이용한 관광객이 많았으며, 관광객은 지역 특정 없이 전국 각지에서 타우랑가로 몰려왔다. Hales 매니저는 락다운 이후 오랫동안 폐쇄된 상황 속에서 버티던 뉴질랜드 사람들이 해외 여행 대신 뉴질랜드 국내 여행을 즐기고 있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파파모아 비치 리조트 Bruce Crosby 디렉터 또한 지난달 동기대비 예약률이 19% 증가한 것에 대해 놀라움을 표하며 다음과 같이 말했다. '겨울 시즌에 이런 예약률은 정말 놀라운 일입니다. 120명의 직원 모두가 바빴어요.'


와이히 비치 숙박업체도 즐거운 비명을 지르고 있다.

와이히 비치 파라다이스 리조트는 '짧은 시간에 예약이 전부 찼으며 몇 명은 돌아가야만 했다'고 말했다. 와이히 비치톱10 홀리데이 파크도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매출이 2배로 증가했다고 밝혔다. 


로토루아 톱10 홀리데이 파크에는 캠퍼밴을 가지고 여행을 온 사람들이 상당히 많았으며, 특히 마운틴바이크를 즐기는 라이더의 엄청난 증가를 마주하고 있다고 밝혔다. 

'락다운 기간 동안 국내 마운트 바이크 시장이 엄청나게 성장한 것으로 보입니다. 장기적으로 큰 도움이 될 것입니다'


BOP 관광청 Kristin Dunne 대표는 우리 지역의 겨울 방학 관광 특수 관련, '뉴질랜드 사람들이 BOP를 선호하는 휴가지로 선택하게 되어 무척 기쁘다' 라고 말하며  'Covid19 이후의 국내 관광 산업이 지속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모든 시나리오를 검토하고 지원하겠다' 라고 밝혔다. 


https://www.mountbeachside.co.nz/

http://waihibeachparadiseresort.co.nz/

https://www.waihibeachtop10.co.nz/

https://papamoabeach.co.nz/

뉴질랜드 북섬 '투어리즘BOP' - 타우랑가와 주변 지역 관광, 여행 정보는

https://www.bayofplentynz.com/


, , , , ,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