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기지 금리 인하로 주택 시장에 활기 시작돼

편집자 0 37 11.06 10:59


양질의 부동산 매물의 계속적인 부족에도 불구하고 뉴질랜드 주택 담보 금리의 기록적 인하로 인해 10월 부동산 시장에 약간의 활기가 불고 있다.


봄에는 일반적으로 주택 매물이 급증하지만 뉴질랜드 전역에서 매물이 주춤하고 있다. 


금리가 낮아져 신규 구매자가 시장에 진입하여 제한된 매물에 대한 경쟁으로 이번 10 월 결과를 만들었다.


전국적으로 평균 부동산 시세는 해마다 2.8 % 증가했으며 현재 평균 주택 가격은 $ 697,204이다.

이는 지난 3 개월 동안 1.4 % 증가한 수치입니다. 오클랜드 지역의 평균 시세는 $ 1,031,447로 12 개월 전보다 1.5 % 하락했지만 지난 3 개월 동안 0.6 % 상승했다.


QV의 총 책임자인 David Nagel씨는 모든 주요 도시의 주택 시장은 지난 3 개월 동안  성장을 보여 왔으며, 이는 최근 주요 은행의 금리 인하로 인한 것이라 전했다. 


오클랜드와  크라이스트 처치와 같이 지난 몇 달 동안 어려움을 겪었던 시장에서도 가격이 다시 상승하고있다고 그는 말했다.


주요 부동산 시장 동인은 저금리, 긍정적인 경제 전망 및 순 이주율로 주택 수요를 지속적으로 끌어 올리면서 지난 몇 년 동안 강세를 유지했다.


이러한 긍정적인 요인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많은 지역의 주택 가격이 뉴질랜드 인들이 감당할 수 없는 수준으로 상승한 주택 부담성 문제는 여전히 존재한다고 David씨는 말했다.


11 월 예정된  RBNZ의 LVR 규제 완화가  금리 인하와 함께 부담성 격차 해소에 도움이 된다면 더 많은 신규 구매자들이 부동산 시장으로 유입 될 수 있다고 전망했다.



, , ,

Comments